블로그 이미지
사이버캣의 티스토리 Cybercat

카테고리

Cybercat (292)
Thoughts (37)
Personal Log (37)
Movie (15)
Music (12)
Books (6)
정치/사회 (12)
Translation (2)
Photography (18)
KARA (142)
Game (4)
Total194,689
Today69
Yesterday256
Statistics Graph
다음 내용은 위키리스크에 공개된 미대사관의 전문을 번역한 내용입니다. 오역 지적 환영합니다.

03SEOUL5653.html

Reference ID Created Released Classification Origin

03SEOUL5653 2003-11-28

01:27

2011-08-30

01:44 UNCLASSIFIED Embassy

Seoul

P 280127Z NOV 03

FM AMEMBASSY SEOUL

;TO SECSTATE WASHDC PRIORITY 8275

UNCLAS SEOUL 005653

;

 

;E.O. 12958: N/A

TAGS: PTER KS

SUBJECT: ANNUAL TERRORISM REPORT FOR KOREA (제목: 한국에 대한 연간 테러리즘 보고서)

REF: STATE 301352

BELOW ARE EMBASSY SEOUL'S RESPONSES TO REFTEL QUESTIONNAIRE

FOR THE ANNUAL TERRORISM REPORT. RESPONSES ARE KEYED TO THE

QUESTIONS FROM REFTEL.

 

 다음은 미대사관의 연간 테러리즘 보고를 위한 참조전문 질의에 대한 응답이다. 참조전문의 질의에 대한 응답은 문두에 부호처리를 해두었다.

 

 

A. ACCORDING TO PRESS REPORTS, WHEN NOTIFIED IN OCTOBER THAT

A SHIP APPROACHING PUSAN MIGHT HOLD AL-QAEDA TERRORISTS,

REPUBLIC OF KOREA (ROK) CUSTOMS DETAINED AND SEARCHED THE

SHIP. THE SEARCH AND REVIEW OF CREW DOCUMENTS WAS NEGATIVE.

THE ROK FULLY AND EFFECTIVELY IMPLEMENTS UN AND U.S. REQUESTS

TO FREEZE THE ASSETS OF SUSPECTED TERRORISTS. THE ROK,

THROUGH ITS VARIOUS MINISTRIES AND AGENCIES, HAS ALSO MOVED

PROMPTLY TO ACT UPON SUGGESTIONS FROM THE U.S. TO IMPROVE

MONITORING OF FINANCIAL TRANSFERS. SOUTH KOREA HAS SIGNED AND

RATIFIED 10 OF THE 12 UN CONVENTIONS AGAINST TERRORISM. THE

REMAINING TWO CONVENTIONS, THE INTERNATIONAL CONVENTION FOR

THE SUPPRESSION OF TERRORIST BOMBING AND THE INTERNATIONAL

CONVENTION FOR THE SUPPRESSION OF THE FINANCING OF TERRORISM,

HAVE BEEN SIGNED AND ARE AWAITING RATIFICATION IN THE NATIONAL

ASSEMBLY.

 

A. 언론보도에 의하면, 지난 10 부산으로 알카에다 테러리스트들이 타고 있는 것으로 의심되던 선박이 접근하고 있는 것이 알려지자, 대한민국  세관은 해당 선박을 확보하고 조사했다. 조사와 선원 정보 조회 결과 알카에다 테러리스트는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대한민국은 테러리스트의 것으로 의심되는 자산을 동결해달라는 UN 미연방정부의 요청을 완벽하고 효과적으로 시행해냈다. 대한민국은 또한 정부기관과 기구들을 통해 미국의 재정운용감시활동의 개선 요구를 따라 즉각적으로 움직여왔다. 남한은 12개의 대테러리즘에관한UN협약 가운데 10개에 서명하고 비준했다. 남은 협약인 폭탄테러리스트의억류에관한국제협약 그리고 테러리즘재정의억류에관한국제협약은 이미 서명되었고 국회의 비준을 남겨두고 있다.

 

 

B. THERE HAVE BEEN NO INCIDENTS OF TERRORISM IN SOUTH KOREA

IN 2003.


B. 2003 남한에서는 테러리즘에 의한 사건사고가 없었다.

 

C/D. THERE HAVE BEEN NO EXTRADITIONS OR REQUESTS FOR

EXTRADITIONS OF TERRRORISTS TO OR FROM SOUTH KOREA DURING

2003. SHOULD SUCH A CASE ARISE, HOWEVER, WE ARE CONFIDENT

THAT THE ROKG WOULD MOVE QUICKLY AND EFFECTIVELY TO PROSECUTE

AND/OR EXTRADITE SUSPECTED TERRORISTS.

 

C/D. 2003년에는 남한으로 또는 남한으로부터의 테러리스트 인도나 요청이 없었다. 그러나 그런 경우가 발생하면 대한민국 정부는 테러리스트로 의심되는 자를 빠르고 효과적으로 기소하거나 국외추방할 것으로 신뢰한다.

 

E. THE ROKG REGULARLY DENOUNCES INCIDENTS OF INTERNATIONAL

TERRORISM. WHEN ASKED, THE ROK HAS PROVIDED ASSISTANCE TO

INTERNATIONAL TERRORISM INVESTIGATIONS.

 

E. 대한민국정부는 정기적으로 국제테러리즘 사건을 규탄해왔다. 요청할 경우 대한민국은 국제테러리즘조사에 조력을 제공해왔다.

 

F. THE ROK DID NOT UNDERTAKE ANY MAJOR COUNTERTERRORISM

EFFORTS IN 2003. PRESS REPORTS INDICATE THAT IN THE WAKE OF

THE BOMBING OF THE BRITISH EMBASSY IN TURKEY, THE ROK

INCREASED SECURITY AROUND THE BRITISH EMBASSY HERE AND

INSTRUCTED ALL ROK GOVERNMENT OFFICES TO INCREASE THEIR

PRECAUTIONS AGAINST TERRORIST ATTACK.

 

F. 대한민국은 2003년에는 주목할만한 대테러리즘 활동이 없었다. 보도에 따르면 터키주재 영국대사관 폭탄테러사건 발발시, 대한민국은 한국주재 영국대사관 주변의 보안을 증강시켰고 모든 대한민국 정부 기관들에 테러리스트 공격에 대한 경계를 높일 것을 지시했다.

 

G. N/A.


G.
없음.

 

H. UNDER ITS "PEACE AND PROSPERITY POLICY," THE GOVERNMENT

OF ROK PRESIDENT ROH MOO-HYUN ACTIVELY PURSUES IMPROVED

ECONOMIC COOPERATION WITH NORTH KOREA. AT NO TIME, HOWEVER,

HAS SOUTH KOREA EVER VOICED SUPPORT FOR NORTH KOREA ON A

TERRORISM-RELATED ISSUE.

 

H. “평화와 번영 정책 따라, 대한민국정부대통령 노무현은 북한과 개선된 경제협력을 적극적으로 추구하고 있다. 그러나 남한은 테러리즘과 연계된 문제들과 관련된 북한의 지원에 번도 언급한 적이 없다.

 

I. N/A

I. 없음

 

HUBBARD

허바드[각주:1]

  1. 토마스 허바드 특사 [본문으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Cybercat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국에서 가수의 앨범사인회란 팬들에게 공식적으로 활동을 시작했다는 인사를 드리고, 아껴주고 사랑해주는 것에 대한 감사의 표시를 하는 중요한 이벤트다. 카라도 앨범 발매때마다 핫트랙스, 신나라레코드 등 음반판매사를 끼고 지속적으로 사인회를 개최해왔는데 이번 사인회는 아무래도 카라와 카밀리아에게 있어서 특별한 추억이 될 것만 같다. 9월 15일 Mnet 엠카운트다운 컴백과 함께 1위를 달성하고, 연이어 KBS뮤직뱅크에서 컴백주간 1위를 거머쥔 직후에 치뤄진 사인회였기 때문이다. 



[사인회가 개최된 영등포 타임스퀘어 로비]


 팬들 사이에서는 카라가 컴백때마다 의외로 저평가 되는 이유를 팬덤 규모와 컴백시기, 프로모션의 아마추어리즘의 문제로 빈번히 귀결시키기도 한다. 음악방송에서의 1위란 곧 팬들의 구매력과 동일하기 때문에 팬덤규모란 것이 정말 중요하다. 그런 이유로 상대적으로 큰 팬덤을 보유한 가수들과 라이벌경쟁을 피하기 위해서 컴백시기를 정하기도 한다. 하지만 그 모든 것이 적절히 결정된 이후에도 프로모션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다면 어떻게 될까. 아무리 팬들이 발버둥을 쳐봐도, 가수들이 좋은 노래와 춤을 선보이더라도 현재의 음악방송 순위집계시스템에서는 밀려나게 마련이다. 

 이런 조건에서 카라가 컴백주간 연속 1위를 달성했다는 것에는 두 가지 의의가 있다고 본다. 첫째, 현재 음악방송 순위집계시스템 내에서도 충분히 1위를 거머쥘 수 있을 정도로 팬덤의 지원이 가능해졌다. 이는 앨범구매규모의 양적 증가, 구체적으로 한국 카밀리아뿐만이 아닌 일본 카밀리아의 공동앨범구매참여로 인한 것이기도 하다. 둘째, 예전보다는 훨씬 프로페셔널한 느낌이 드는 프로모션을 통해 많은 이들이 카라의 노래를 들을 수 있었다. 현재 팬덤 단독의 구매력 규모만으로는 앨범시장과 온라인뮤직스트리밍시장에서 1위가 가능한 시스템이 아닌 만큼, 이번 컴백주간 1위 달성은 굳이 카라팬이 아닌 대중들도 이번 타이틀 곡 "STEP"을 좋게 평가하는 경우가 많다는 증거로 볼 수 있다. 그러기 위해선 적절한 프로모션을 통해 대중들에게 널리 알려져야하는데 이번에는 유별나게 느껴질 정도로 엠넷과 SBS에서, 거리에서, 점포에서, 헬스클럽에서 자주 그녀들의 노래를 들을 수 있었다. 물론 Sweettunes의 좋은 곡이기 때문에 자신있게 프로모션할 수 있었을것이란 생각도 든다. 




[사인회 시작 순간]

 카라는 지난 100일간의 소송사태로 인한 공백이 큰 부담이었었기에 이번 컴백때 굳이 1위까지 달성하는 것을 기대하지 않았던 듯 하다. 하지만 대내외적 핸디캡을 극복하고 1위를 선물받았기에 엠카운트다운과 뮤직뱅크에서의 감격이 더 컸던 것일까. 덕분에 카밀리아들은 카라를, 카라는 카밀리아를 결코 저버리지 않는다는 상호신뢰감이 우리 안에 더욱 굳건해졌다는 느낌이 든다. 

 이런 배경에서 개최된 카라의 공식3집 앨범발매기념 사인회다. 카라의 입장인사도, 팬들의 축하 메시지도 여느때보다 경쾌했고 멤버들의 반응도 너무나 좋았다. 이제까지 이런 교감이 있었던 사인회가 있었을까 평가할 수 있을 정도다. 팬카페와 트위터 등에서 확인되는 사인회 후 팬들의 강렬한 반응은 그녀들의 기쁨이 사인회를 통해서 우리에게 한 번 더 크게 전달되었다는 증거라 생각한다.




 

 팬들은 이번 한 주간을 넘어서서 2주차까지도 충분히 1위를 노려볼만 하다는 예측을 내놓고 있다. 온라인뮤직스트리밍 순위는 계속해서 상위권 랭킹이고 앨범구매량도 계속해서 기록을 갱신해나가고 있다. 카라와 카밀리아가 힘을 합쳐서 서로를 응원하고 달려나가는 3주간 활동이다. 길지도 짧지도 않은 활동기간이다. 우리 모두 더욱 힘을 모아 다함께 STEP IT UP해볼만 하지 않겠는가? 




 [덧]  언제나 그렇듯 경호원과 진행담당측의 어리숙한 현장준비와 진행은 문제다.팻말만 세워놨지 번호순으로 사람들을 세운것도 아니고, 사인받는데 취하는 당연한 제스처들도 제지받고, 사인받는 도중에도 사람 손목잡아끌어다 빨리 나가라고 하는 어이없는 진행은 기분이 좋았던 멤버들과 팬들을 결국엔 불평하게 만드는 유일한 요인이었다. 이후 스케쥴이 있기 때문에 빨리 진행해야한다면 팬들에게 먼저 양해를 구해라. 그럼 알아서 빨리 지나간다. 하여간, 더 잘 할 수 있음에도 그렇게 못하는건 참 신기한 일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등포동 | 타임스퀘어
도움말 Daum 지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Cybercat

댓글을 달아 주세요


 

 주중에 다녀온다 다녀온다 하다가 시간이 영 안되는 바람에 겨우 주말이 되어서야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돌아오는 금요일(9월16일) 핫트랙스 영등포점에서 개최되는 KARA 정규3집발매기념 팬사인회에 응모하고 왔습니다. 여기 말고도 신나라레코드에서 개최하는 것도 있는데 거기까지는 갈 여력이 안되더군요. 응모도 여러장 사서 전부 개인응모로 하는 분들과는 달리 먼 곳에 사는 친구꺼 한 장, 그리고 제 꺼 한 장하고 끝냈습니다.
 
 대대로 통로에 대충 테이블 설치해놓고 한다는 핫트랙스 사인회와는 달리 신나라레코드에서 하는 사인회는 적절히 정돈된 장소에서 개최한다는 말을 들었습니다. 보나마나 덜떨어진 경호업체의 미숙한 현장처리(할 줄 아는게 윽박지르고 협박하는게 전부, 무전기는 폼)에 카라와 팬들만 고생할게 눈에 선하게 보입니다. 한두번도 아니고. _-+ 이번에는 어떻게 좀 안되겠니?

 


 


교보문고 핫트랙스 입구에 게재된 팬사인회 공지


 

 

 



핫트랙스 내 한 쪽 코너에 있는 음반매장 입구에 비치된 팬사인회 공지
왼쪽 상단에 "소중한 만남, CD에 간직하세요"란 말이 가슴에 와 닿는군요.
 

 

 


 

핫트랙스 음반매장 입구 전경
딱 봐도 KARA팬사인회가 눈에 확 들어옵니다.
내부 스크린에는 소녀시대 콘서트DVD가 줄기차게 나오고 있고...ㅎㅎ
콘서트는 언제 하나요? ^-^/


 

 


 

일반CD규격으로 발매된 것이 아닌지라 CD케이스에 저렇게 프린트를 해서 전시를 해놨습니다.
사진에는 안보이지만 이미 응모함의 2/3은 가득 차있었더랍니다. CD는 계산대에 얘기하면 브로마이드와 함께 줍니다.

 

 

 



당첨자 발표는 9월 13일(화) 오후5시 이후 개별 연락이 아니라
핫트랙스 홈페이지에서 공지하는군요.
가입해야 하는거냐.

 



음반 설명까지 친절하게 준비한 핫트랙스.


「歌謡、KARA(카라)ーSTEP、
KARAの正規3集「STEP」発売
「STEP]で新しく人気取りに出かけた人気グループKARA!!
日本での大成功を果たしたKARAは忙しい日本活動にも関係ならず、
国内での新しいアルバムの新曲を披露する準備に目がない。
タイトル曲として選ばれた「STEP」はハン・ジェホ、キム・スンスコンビのSweettunesの曲であり、
Rock&Electronicaが絶妙に仕組めた強力な洗練されたSynthpop曲である。
リズームを自由自在に使う中に、適切に節制美もあらわれているテーマーサウンドは
最新トレンドを主導すると期待されている。」



느긋하게 사서 응모하고 나니 허기가 지더군요. 일본에서 귀국한 친구가 함께 있어서 오랜만에 첫 끼니로 삼겹살먹기에 도전! 요즘에 양이 줄었는지 많이는 못먹겠더군요...라고 하면서 우걱우걱 많이도 먹었습니다. 오...이건...닭가슴살과 질감이 달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등포동 | 타임스퀘어
도움말 Daum 지도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Cybercat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